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순천시, 2년 연속 ‘전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순천시는 2019년 전남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상사업비 등 재정인센티브 8천2백만원을 확보했다고 26일 밝혔다.

 

순천시는 시대 변화에 맞는 한발 앞선 세무행정을 펼쳐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순천시는 시민들의 납세편의 요구와 납세 환경 변화에 따라 ‘카카오 알림톡 및 간편결제 서비스’를 전국 최초로 도입해 정부 100대 혁신사례에 선정되기도 했다. 또한, 자발적 납세협력 및 가산세 방지를 위한 취득세 자진신고 안내문 발송, 세외수입 통합징수 등 다양한 시책을 통해 적극적인 세수확충과 납세 편의시책을 펼쳐왔다.

 

시는 올해에도 보이는 ARS 납부 시스템을 구축하여 시·공간 제약 없이 시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세금을 납부할 수 있도록 납세자 중심의 시책을 펼쳐갈 계획이다.

 

세정과 관계자는 “경기침체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성실하게 세금을 납부해 주신 시민들의 협조와 직원들의 노력으로 우수한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공평과세 실현과 납세 편의시책을 적극 추진하여 열악한 자주재원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남도는 매년 도내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방세 및 세외수입 확충, 지방세정 운영 등 3개 분야 35개 항목에 대해 지방세정 운영실적을 평가해 우수 시군을 선정하고 있다.

 

조예은 기자  zoomokok@hanmail.net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예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