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독거 어르신과 함께하는 ‘하하호호 행복교실’

 

부여군 보건소는 독거 어르신들의 우울감 해소와 자존감 향상을 도모하기 위한 프로그램 ‘하하호호 행복교실’을 이달부터 홍산면과 구룡면 주민자치센터에서 주 1회 12주간 운영한다. 

‘하하호호 행복교실’은 우울증과 치매예방, 만성질환 관리, 영양관리, 구강관리 등 이론교육과 노래교실, 토탈공예, 원예요법 등 다양한 정신건강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며 여가 및 취미 활동 기회가 적은 독거 어르신들에게 일상생활 속에서 기분전환과 활력충전의 계기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부여군은 65세이상 노인 인구비율이 2016년 29.6%, 2017년 30.7%, 2018년 31.5%로 매년 증가하고 있고, 이에 따른 노인 자살률도 증가하고 있어 특히 소외된 독거 노인에 대한 적극적인 자살예방은 고령화 시대에 더욱 요구되고 있다. 

부여군 보건소장은 “정서적으로 취약할 수 있는 독거 어르신들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생명사랑, 생명존중 분위기 조성을 통해 노인 자살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박서현 기자  zoomokok@hanmail.net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