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우리 모두 봄꽃으로 코로나 극복해요 ~- 봄 꽃길 조성으로 코로나-19로 침체된 도심 분위기 전환 기여

충주시가 코로나19로 침체된 도심 분위기 전환을 위해 화사한 봄꽃으로 지역 내 주요도로변에 꽃길을 조성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꽃길 조성사업은 충주시 직영 꽃묘장에서 겨우내 키워낸 봄의 전령사인 팬지, 금잔화, 금어초 등 봄꽃 8종, 19만 본을 지역 내 주요도로변 가로화분을 비롯해 5곳의 천변다리 난간걸이 화분, 6곳의 교통섬 테마화단에 식재하여 깨끗하고 아름다운 도심 녹지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충주시청 진입로에 조성된 회전로터리에는 작년 가을에 식재된 튤립꽃 1천 여 본이 추운 겨울을 잘 이겨내고 개화를 위한 기지개를 켜고 있어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분위기 전환에 기여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아름다운 봄 꽃길을 보며 코로나-19로 받은 스트레스를 날려 보내고 봄의 활기를 만끽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도심 녹지관리로 아름다운 시가지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명혜성 기자  myhrhs@naver.com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명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