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이웃사랑 ‘반찬 나눔’을 통해 전한다.
사진: 서천군청

 

서천군 문산사랑후원회는 지난 18일 지역 내 식사 지원이 필요한 가구를 대상으로 ‘행복 담은 반찬 서비스’를 실시했다.


이번 사업은 홀로 식사 준비가 어려운 저소득 홀몸 어르신, 장애인가구 등 취약계층 13가구에 월 1회 반찬을 지원하여 건강한 식생활을 돕는 사업이다. 문산사랑후원회에서 재료비를 지원하고 문산면천사나눔봉사단에서 반찬 만들기 자원봉사를 진행하고 있다.


반찬을 배달하며 서비스 대상의 건강 상태와 주거안전 여부 등 생활실태를 함께 파악하여 안전사고에 대비하며 주민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반찬 만들기에 참여한 관계자는 “반찬 나눔 사업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은 보탬이 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식사도 지원하고 안부도 확인하는 이번 사업과 같이 주민들과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다양한 사업에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전했다.

김경현 기자  rg2020@naver.com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