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블루베리 현장평가회를 통해 적응성 높은 품종 찾는다.
사진: 충남도청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25일 기술원 내 블루베리 시험포에서 ‘블루베리 품종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


이번 평가회는 블루베리 신품종의 특성과 도내에 적합한 품종을 소개하기 위해 마련했다.


블루베리 농가, 산업관계자, 기술센터 담당자 등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연 이번 평가회는 과수팀장의 품종별 특성 설명과 과실 특성 평가, 식미 평가, 경쟁력 제고 방안 협의 순으로 진행했다.


품종 설명에서는 과실이 크고, 당도가 높아 최근 재배 면적이 늘고 있는 남부종의 특성 및 재배 유의점을 중점 소개했다.


아울러 시설 재배 등 다양한 재배 경험이 있는 우장식 블루베리 농가의 경험을 공유하고, 충남 블루베리산업의 특성화 방안을 협의했다.


도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최근 블루베리 시장이 침체됐지만, 생식에 유리한 신품종 도입과 출하시기 조절, 고온 장애 등 현장문제 중심의 연구를 지속해 재배농가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현 기자  rg2020@naver.com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