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지역 화폐 판매 대행점 확대로 더 편리하게 활용하자!
사진: 보은군청 제공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국민적 불안감 확산으로 위축된 소비심리 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방안으로, 보은군은 지역화폐인 결초보은상품권 판매 대행점을 현재 농협은행 2개소에서 각 읍·면 지역농협, 축협까지 총19개소로 확대한다고 10일 밝혔다.

군은 앞으로 농협 이외의 금융기관을 포함해 총 28개소까지 판매 및 환전대행점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결초보은상품권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결초보은상품권은 총 69억원 어치가 판매되면서 지역 소득 역외유출 방지는 물론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아울러 결초보은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는 음식점과 주유소, 약국, 전통시장 등 가맹점도 800여개소로 대폭 늘어나 이용자의 편의성이 높아졌다는 점도 지역상권 활력으로 이어지고 있다.

보은군 경제전략과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을 위하고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모든 군민이 결초보은상품권 사용을 적극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 결초보은상품권 판매 및 환전 대행점 19개소: 농협은행보은군지부, 농협은행군청출장소, 보은농협본점, 보은농협보은지점, 보은농협중앙지점, 보은농협하나로마트지점, 보은농협내속지점, 보은농협속리산지점, 보은농협장안지점, 보은농협내북지점, 보은농협산외지점, 남보은농협본점, 남보은농협마로지점, 남보은농협탄부지점, 남보은농협수한지점, 남보은농협회인지점, 남보은농협회남지점, 보은옥천영동축협본점, 보은옥천영동축협삼산지점

나현아 기자  zoom365@zoominkorea.kr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