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유성구, 주민참여예산 인터넷 사전투표 실시오는 12일까지 구 홈페이지에서 참여 가능, 제안사업 1인 3투표로 우선순위 결정

대전 유성구가 2019년 주민참여예산 제안사업에 대해 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인터넷 사전투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투표대상 사업은 동별 2회 이상의 지역회의를 통해 주민총회 상정할 후보사업으로 선정된 제안사업이며, 79건 9억 9000여만 원 규모이다.

 

동 주민참여예산 사업은 동별 최대 6천만 원, 총 6억 6천만 원의 제안사업이 선정되며, 시 공모사업에 선정된 온천2동, 노은2동, 신성동, 전민동, 구즉동은 2천만 원이 추가 지원되어 각 8천만 원의 제안사업이 선정된다.

 

투표 참여를 원하는 주민들은 PC 및 모바일을 통해 구 홈페이지에 접속해 거주하는 동의 사업제안에 대해 1인당 3표를 행사할 수 있다.

 

 

인터넷 투표 결과는 7월 말부터 개최되는 동 주민총회 현장투표 70%와 합산돼 우선순위 결정에 활용되며, 이후 주민총회 회의를 통해 최종 제안사업을 선정하게 된다.

 

유성구청 관계자는 “주민참여예산제도는 주민이 주도하고 마을이 중심 되는 자치분권 도시를 실현하기 위한 제도”라며, “인터넷 사전투표 제도를 통해 많은 주민들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주민총회 회의를 통해 최종 선정된 제안사업은 의회 예산승인 절차를 거쳐 내년도 사업으로 최종 확정된다.

박가람 기자  01097026247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가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