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충주농기센터, 벼 이삭거름 ‘적기시용’ 당부

충주시농업기술센터는 22일 쌀 품질향상과 수량성 증수를 위해 벼 이삭거름의 적기 및 적량 시용을 농가에 당부했다. 

이삭거름을 적기에 적량 시용하면 벼의 쓰러짐(도복)을 방지하고 벼알이 충실하게 여물어 완전미 비율을 높임으로써 품질이 향상되고 수량이 증가하는 효과가 있다. 

이삭거름을 주는 방법은 비료의 종류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는데 이삭패기 25일 전, 맞춤추비 30호(17-0-14)를 10a당 15kg 시용하면 된다. 

일반 NK비료(18-0-18)로 이삭거름을 줄 때는 벼의 엽색을 판단해 연한 녹색을 띤 포장에만 주어야 하며, 조생종 품종은 이삭패기 전 15일경, 일반품종은 이삭패기 전 25일경에 10a당 11~12㎏이 적당하다. 

벼 엽색이 진한 논, 거름기가 많은 논, 잎 도열병 발생이 많은 논은 칼리(염화가리)비료만 주면 된다. 

충주시농업기술센터는 “이삭거름 시용시기 및 시용량에 따라 쌀 품질에 큰 영향을 끼친다”며 “최고의 쌀 품질 생산을 위해 궁금한 사항은 농업기술센터의 안내를 받아 벼를 재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가람 기자  zoomokok@hanmail.net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가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