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충주시, 골목상권 활성화 위한 나들가게 육성 지원

충주시가 골목상권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충주시는 (재)충청북도기업진흥원과 함께 ‘나들가게 육성 선도지역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나들가게 육성 선도지역 지원’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역 내 골목상권을 보호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하고자 2017년부터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사업은 모델숍 지원·점주 역량강화 교육 등을 통해 노후화된 점포 현대화 및 침체된 지역 상권 활성화 등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시는 올해 사업 시행에 앞서 지난 4월 나들가게 점주와 나들가게 전환을 희망하는 일반가게 점주를 대상으로 사업별 지원 자격 및 내용을 안내하는 사업 설명회를 개최해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한 바 있다. 

시는 사업 3년차를 맞아, 국비 194백만원, 시비 150백만원 등 총 344백만원을 투입해 △모델숍 5점포 리뉴얼 지원 △경영개선 26점포 시설개선 지원 △점주 역량강화 교육 △브랜드 홍보 △조직화 지원 △지역특화 사업 등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골목상권의 부흥을 이루어 낸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나들가게 육성은 소상공인들의 경쟁력 강화를 통해 지역 경제의 기반을 마련하는 중요한 사업이다”며, “지역 발전의 든든한 힘이 되어줄 나들가게에 시민 분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가람 기자  zoomokok@hanmail.net

<저작권자 © 줌인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가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